바이엘 크롭사이언스의 다양한 사업분야

바이엘은 전세계 10 만 직원이 전 세계 289지사에서 5,000가지 제품을 통해 편리한 생활과 삶의 질을 개선하고 발전시키며 혁신과 성장을 통한 가치 창조를 지향하고 있습니다.
bayer garden

바이엘 크롭사이언스(Bayer CropScience)

독일 몬하임에 본사를 두고 있는 글로벌 기업 바이엘의 자회사입니다. 현재 전세계 약 120여 개국 지사에서 약 21,000명이 일하고 있는 세계적인 농화학 기업으로, 주요 사업 분야는 작물 보호, 환경 과학 사업입니다. 2011년 매출은 약 72억 5,500만 유로이며, 지난 1955년 작물보호제 원료를 처음 한국에 공급한 이래 현재까지 약 60년간 한국의 농업 발전을 위한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습니다.

바이엘 크롭사이언스 작물보호사업부(Crop Protection)

groud

 국내에서 한국 농업인의 요구와 필요에 맞는 제품, 사용자와 환경에 안전한 제품, 뛰어난 생물학적 효과와 높은 효율의 제품을 생산 공급하고 있습니다.  또한 푸드체인 파트너쉽(Food chain partnership), 우수고객 협력프로그램, 현장이동서비스(Mobile service) 등을 통해 작물보호제 사용자는 물론 식품산업계와 최종 소비자 모두에게 안전하고 품질 좋은 농산물을 공급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주요 제품으로는 해충방제제의 신기원을 이룩한 코니도 입제/액상수화제, 모벤토 액상수화제를 비롯 각종 병해로부터 작물을 보호 및 치료하는 실바코 수화제, 비에도 씻기지 않는 탁월한 내우성과 약효를 가진 살균제인 프린트 액상수화제 등이 있습니다.

바이엘 크롭사이언스 환경과학사업부(Environmental Science)

ES groud
인류의 문명 생활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에너지와 각종 자원을 효율적으로 소비하는 방법을 끊임없이 연구합니다. 또한, 삶을 유지하기 위해 없어서는 안될 각종 생활용품 분야 역시 개척해 인류에게 큰 공헌을 하고 있습니다.

환경과학사업부는 북미, 유럽, 일본, 남미, 아시아그룹의 총 130여 개국에서 활동하고 있으며, 다양한 해충, 환경, 조건 등을 고려, 해당 지역의 방역에 가장 적합한 제품을 개발, 관리하고 있습니다. 또한 지난 수 년간 UNESCO, WHO등 국제 기관과 연계하여 살충, 방역 사업을 성공적으로 진행해 오고 있습니다.

국내의 환경과학사업부는 약제 사용을 최소화할 수 있는 제품을 개발, 공급하고 유기용매의 사용을 지양하는 환경친화적인 방제/방역 시스템 구축을 추구하고 있습니다.

주요 제품으로는 잔디보호제인 커빅스-디, 푸레존, 울타리, 아지란, 수목보호제인 어드마이어, 산림보호제인 킬퍼, 칼립소 그리고 위생해충방제약제인 라쿠민, 맥스포스 쎌렉트, 스타리사이드, 솔팩 등이 있으며 이 외에도 다양한 브랜드의 제품을 생산 판매하고 있습니다.

BayerKorea Banner

바이엘의 더 많은 정보를 원하신다면 바이엘 코리아 홈페이지를 방문 해 주세요.

Copyright © Bayer AG